경찰청
총 게시물 1,345건, 최근 5 건
 

 

전화금융사기·불법 사금융 등 금융범죄 근절을 위한 경찰청-금융감독원 업무협약식개최

기자명 : 문형봉 입력시간 : 2020-07-21 (화) 08:39

21547_21083_3503.png

경찰청·금감원은 기존에 체결된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상호 공조를 강화해 왔으며, 범정부 차원의 TF를 구성한 후, 전화금융사기·불법 사금융 등 금융범죄 척결을 위해 긴밀한 공조체계를 구축하여 총력 대응하고 있음


하지만,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이 금융범죄에 노출될 우려가 커지는 한편, 금융범죄 수법은 갈수록 교묘한 방식으로 진화하고 있으며,


최근 금융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의 절박한 심리를 악용한 대출사기형 전화금융사기가 많이 발생하고 있으며, 특히 피해자로부터 피해금을 직접 건네받는 대면편취형 수법 등 변종 수법이 크게 증가하고 있음


또한, SNS 등을 통해 확산하는 대리입금, 금융기관으로 속이는 허위광고 등 다양한 신종 불법 사금융 수법이 나타나며 범죄행위가 더욱 복잡해지고 있어,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이 시급한 상황임


이에, 경찰청과 금감원의 수뇌부가 한자리에 모여 금융범죄 척결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재천명하고, 사기범들에 강력한 경고의 메시지를 주고자 양 기관의 중점협력 사항에 대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하게 됨


경찰청과 금융감독원은 이번 업무협약식을 통해, 금감원이 보유한 불법 금융 행위에 대한 콘텐츠 및 노하우와 경찰청이 보유한 다양한 범죄예방 홍보 채널을 융합함으로써, 신종 금융범죄 사례를 신속하게 전파하고 공유하는 등 국민 특성에 맞춘 다각적인 불법 금융 행위 예방대책을 추진하고,


경찰청과 금감원의 공조체계를 통해 불법 금융 행위 범죄자를 끝까지 추적하여 국민의 재산권을 보호한다는 정부의 강한 의지를 피력하였다.


문형봉 기자 moonhb0420@naver.com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