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경찰청
총 게시물 2,269건, 최근 0 건
 

 

대구경찰청, 추석명절 가정폭력 대응 강화

기자명 : 문형봉 입력시간 : 2021-09-08 (수) 22:23
988998.jpg


대구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대구지역의 ‘명절 기간 가정폭력 112신고’는 평소보다 증가(31~97%↑)하는 경향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추석 연휴 기간 가정폭력 신고는 하루평균 40건이 접수됐다. 이는 지난해 일평균 30건보다 약 33%가 많은 수치다. 
2019년 추석 연휴 기간에는 일평균 38건, 2018년에는 51건의 가정폭력이 발생했다. 각각 평소 일평균 신고건수 29건, 31건보다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대구경찰청은 오는 8일부터 17일까지 가정폭력 사전 예방 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경찰은 가정폭력 재발우려가 있는 가정을 대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피해사례를 발견하면 적극 수사하고, 폭력 발생 우려가 있는 피해자에 대해서는 신변보호 조치를 실시하거나 보호시설로 연계하는 등 선제적인 예방 활동을 전개한다. 

또한 연휴 중 접수되는 가정폭력 신고에 대해서는 여청수사팀, 112상황실, 지역경찰이 협동하여 체계적인 대응을 펼치기로 했다. 가정폭력 신고가 접수되면 신속히 현장에 출동하여 피해자 안전을 확보하고, 사건처리와 긴급임시조치 등 현장조치를 강화할 방침이다.
긴급임시조치는 현장 경찰관이 피해자를 즉시 보호하기 위해 가해자를 격리 및 접근 금지하는 제도이다. 

대구경찰은 올해 8월까지 108건을 긴급임시조치하고 308건을 임시조치했다. 이는 지난해 동기간 72건과 99건에 그쳤던 긴급임시조치와 임시조치에 비해 크게 증가한 수치다. 

대구경찰청 여성청소년과장은 ‘대구경찰은 가정폭력 범죄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신속·엄정 대응체계를 강화하고 있으며, 연휴 기간 중 가정폭력 발생 시, 현장 경찰이 적극 개입하여 사건처리 함께 피해자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형봉 기자 mhb0420@naver.com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