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경찰청
총 게시물 2,306건, 최근 0 건
 

 

서울경찰청, 사회적 약자 대상 사건 전수점검 실시

- 사회적 약자 대상 사건의 위험성을 재진단하고 피해자 보호조치를 점검·보완하기 위해, 12.13.~12.31. <3주간> 스토킹 등 사회적 약자 대상 사건에 대한 특별 전수점검을 실시한 결과,
기자명 : 이창희 입력시간 : 2022-01-13 (목) 22:08
서울청장 최관호.png

서울경찰청(청장 최관호)은 사회적 약자 대상 강력사건의 재발방지와 피해자 보호를 위해 12.13.(월) ~ 12.31.(금) <3주간>  사회적 약자 대상 사건에 대한 특별 전수점검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점검에서는 기존보다 강화된 기준인 「조기경보시스템」에 따라, 재범 및 피해자에 대한 위해 우려가 있다고 판단된 사건은 피의자 신병처리나 피해자 보호조치 등을 보완했다.

점검기간 중 1주차는 스토킹, 2주차는 성폭력과 데이트폭력, 3주차는 가정폭력과 아동학대 사건을 각각 점검하였으며,진행 중인 사건뿐만 아니라 종결사건이라도 신변보호 기간이 남아 있는 사건은 점검대상에 포함시켜 내실있게 점검했다.
   
점검사건은 총 4,342건으로, 죄종별로는 성폭력이 1,816건(42%)으로 가장 많았으며, 가정폭력이 1,081건(25%), 스토킹이 656건(15%), 데이트폭력이 487건(11%), 아동학대 302건(7%) 순이다.

점검결과, 
재범 및 피해자에 대한 위해 우려가 있다고 판단하여 구속영장 신청 23건(발부 3건), 피의자 유치 신청 8건(결정 2건), 체포영장 신청 1건(발부 0건), 접근금지 신청 42건 등 피의자에 대한 강제 격리 조치를 신청한 것이 74건이었고,
잠정조치 (스토킹처벌법) + 임시조치 (가정폭력처벌법·아동학대처벌법)

스마트워치 지급(22건), 보호시설 연계(7건), 맞춤형 순찰(14건), 피해자 신변 안전 여부 재점검(대면·전화) 등 기타 조치(208건)를 포함하여 피해자 보호조치가 251건이었으며,

피의자를 신속히 입건(21건)하거나, 관련자 조사 및 증거 확보 등 보완 수사한 것이 182건이었다.

아울러, 다른 시도청과 경찰서로부터 신변보호 공조요청을 받은 30건에 대해서도 공조가 정상적으로 유지되고 있는지 세밀하게 점검했다.

최관호 서울경찰청장은,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 대상 사건에 대한 전수점검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조기경보시스템」에 따른 현장대응력을 강화하여 피해자 보호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중앙취재본부 이창희 기자 jesus9@daum.net

<저작권자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