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총 게시물 707건, 최근 1 건
 

 

청명한 가을에 전하는 부산시립교향악단 제591회 정기연주회 ‘정점’

- 2022. 9. 23. (금) 19:30 부산문화회관 대극장-
기자명 : 이창희 입력시간 : 2022-09-15 (목) 10:18
 
[크기변환]제591회 포스터.jpg

부산시립교향악단의 제591회 정기연주회 ‘정점’ 무대가 오는 9월 23일(금) 오후 7시 30분,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프로코피에프의 마스터피스 두 개 작품으로 꾸려지는 이번 무대는 예술감독 최수열이 지휘하고, 피아노 여제 마르타 아르헤리치의 행보를 닮은 연주자 피아니스트 문지영과 호흡을 맞춘다.

무대의 첫 시작은 프로코피에프의 ‘피아노 협주곡 제3번’으로, 러시아 3대 피아노 협주곡이라고도 불리는 대작이다. 이 작품은 프로코피에프가 피아니스트로 왕성하게 활동할 무렵에 작곡된 작품답게 피아노 독주가 기술적으로 매우 난해하고 강한 스태미나를 요구한다.

이번 무대에 함께하는 피아니스트 문지영은 2014년 스위스 제네바 국제 콩쿠르와 2015년 이탈리아 부조니 국제 콩쿠르에서 15년 만에 처음 나온 우승자이자 한국인 최초 우승자이며, ‘이 시대에서는 사라졌다고 생각했던 음악성의 자연스러움을 그녀에게서 발견했다’고 부조니 콩쿠르 심사위원장 외르크 데무스로에게 극찬을 받았다. 그녀는 국내외 유수 오케스트라들과의 협연과 세계적인 무대에서의 독주회를 통해 명성을 펼치고 있다. 이번 연도 3월, 코로나19 확산으로 아쉽게 공연이 연기가 되었지만 이번 무대에서 수려한 음색과 비르투오소적인 기교를 선보일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프로코피에프 교향곡 제5번은 그의 최고 걸작 중 하나로 손꼽히는 작품으로, 1929년 초연한 교향곡 제4번 이후 무려 15년이라는 공백기를 가진 뒤에 작곡된 작품이다. 1937년 작곡한 발레음악 <신데렐라>에서 비롯된 것으로, 독특하고 신랄한 화성적인 팔레트와 결합한 풍부하고도 특징적인 멜로디가 돋보이며 그만의 독창적인 교향곡의 세계가 작품 속에 담겨 있다. 그가 이 작품을 ‘자유롭고 행복한 인간에 대한 찬가'라고 표현한 것처럼 전체적으로 밝고 평화로운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예매는 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www.bscc.or.kr)에서 가능하며, 입장권은 5천원~2만원이다.  

한편, 정기연주회 전날 ‘심포니야(夜)’공연이 9월 22일(목) 오후 7시 30분,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교향곡을 보다 심도 있게 감상하기 위해 마련한 이번 무대는 연주 시작 전 이루어지는 음악칼럼니스트의 해설을 통해 더욱 깊이 있는 무대를 감상할 예정이다. 대원문화재단 전문위원이자 음악칼럼니스트로 활동하며 두터운 팬 층을 확보하고 있는 칼럼니스트 황장원이 해설을 맡아 곡에 대한 이해를 도울 예정이며, 연주될 작품은 프로코피에프 교향곡 제5번이다.(입장권:1만원)

 

공 연 개 요

 

 

 

▢ 공 연 명 부산시립교향악단 제591회 정기연주회

정점

▢ 일시ㆍ장소 : 2022. 9. 23. (오후 7시 30부산문화회관 대극장

▢ 출 연 최수열 (예술감독상임지휘자)

문지영 (피아니스트)

▢ 프로그램 프로코피에프 피아노 협주곡 제3

프로코피에프 교향곡 제5

▢ 주 최 : ()부산문화회관

▢ 입 장 권 R석 20,000원 S 15,000원 A석 10,000원 B석 5,000

▢ 예 매 : www.bscc.or.kr (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

▢ 공연문의 : 051) 607-6000(ARS 1)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