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총 게시물 1,438건, 최근 0 건
 

 

경찰청, 2020 국민안전 발명챌린지 수상작 전시회 개최

기자명 : 이창희 입력시간 : 2020-11-10 (화) 16:51

발발.jpg

특허청·경찰청·소방청·해양경찰청과 송갑석·이철규·김승남·김민철 국회의원실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2020 국민안전 발명챌린지’ 수상작 전시회가 11월 10일(화) 오후 1시 30분 국회 의원회관에서 개최되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국민안전 발명챌린지’는 재난, 사고 현장에 필요한 안전 기술의 개발 및 활용을 촉진하기 위한 공모전이다. 국민의 안전을 담당하는 경찰·소방·해양경찰청 소속의 19만 공무원이 제안한 아이디어는 특허청의 지식재산 컨설팅을 통해 재난, 사고 현장에 적용할 수 있도록 개선되었다.
 

공모주제 : 재난·치안 분야에서 즉시 현장 적용 가능한 국민안전 관련 아이디어
 금년 상반기에 경찰·소방·해양경찰청 공무원들로부터 총 763건의 아이디어를 접수하였고, 현장 활용가능성과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총 24건*의 아이디어를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경찰청·소방청·해양경찰청 각 청별 우수 아이디어 8건을 제3회 국민안전 발명챌린지 수상작(총 24건)으로 선정
금년도 수상작인 24건의 아이디어는 지식재산 컨설팅을 통해 아이디어 고도화 및 시제품 제작을 마치고, 오늘 전시회에서 첫선을 보였다.
 ① 대상인 국회의장상은 응급처치 현장에서 지혈 시 출혈 부위의 압박 강도를 손쉽게 조절하고 유지할 수 있는 ‘다이얼 방식 투명지혈대’를 발명한 서해지방해양경찰청 황순중 경사가,② 금상인 행정안전부장관상은 산지, 물가 등 험지에서 변사자를 안전하게 운구할 수 있는 ‘변사자 운구용 들것 멜빵’을 발명한 서울지방경찰청 김대중 경위와 다수 사상 현장에서 신속·정확하게 환자 중증도 평가정보를 송신 및 관리할 수 있는 ‘QR코드를 활용한 환자 분류시스템’을 발명한 광주남부소방서 박영주 소방장이 공동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수상작에 대해서는 국내·외 권리확보, 기술이전 등 후속 지원도 할 예정이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안전분야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와 눈높이는 코로나 이전 상황과는 상상도 할 수 없을 정도로 높아져 있는 가운데,코로나 대응 등 재난 안전현장의 최일선에서 분투해온 경찰・소방・해양경찰청 현장 공무원이 발굴한 아이디어가 현장에 적용되어 대한민국의 안전을 지키는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중앙취재본부 이창희 기자 jesus9@daum.net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