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경찰
총 게시물 308건, 최근 0 건
 

 

해양경찰청, ‘유·무인 복합 운용 선박’ 개발 박차

24시간 순찰, 신속 초동 대응, 악기상 극복 등 임무 수행범위 확대 기대
기자명 : 문형봉 입력시간 : 2020-07-30 (목) 08:42
50985_69383_104_jpg.png

해양경찰 ‘유·무인 복합 운용 선박’ 개발 사업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민․관 협업으로 해상 순찰용 유·무인 겸용 선박 개발과 시범운용에 속도를 낸다고 28일 밝혔다.

해양경찰 함정·파출소·항공기 등 최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대원은 극한의 자연환경에 노출되어 있다.

안전하고 효율적인 임무수행을 위해서는 ‘유·무인 복합 체계’로의 전환이 필요성이 대두됐다.

이에 따라, 해양경찰청은 24시간 연안 순찰 및 신속한 초동 대응이 가능한 ‘유·무인 복합 운용 선박’을 개발하기 위해 지난 해 12월 8개 기관과 「무인선박 기술개발 및 신(新)산업 육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사업은 국비지원 외 경상남도와 민간이 개발비를 출연했으며, 총 사업비는 20억 원 규모다.

해양경찰청은 기술 개발 지원을 위해 고속단청 1척을 제공했으며, 업무협약 기관과 함께 자율운항·원격통제 및 무선통신장치 등 기술을 적용해 ‘유·무인 겸용 고속단정’을 개발하고 있다.

서정원 스마트해양경찰추진단장은 “이 사업으로 무인선박 산업 생태계 조성과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첨단 과학기술을 해양경찰 임무 전반에 접목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벤처형 조직인 스마트해양경찰추진단 출범 1년을 맞아 해양경찰 현장 혁신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양경찰청은 27일 기술개발 협력업체 LIG 넥스원 기술전문가를 초청해 무인선박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전망, 해양경찰청에 도입될 ‘유·무인 겸용 고속단정’ 기술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문형봉 기자 moonhb0420@naver.com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