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경찰청
총 게시물 1,905건, 최근 0 건
 

 

경찰, 일제 검문식 음주단속 18일 재개 ‘비접촉식 감지기’도입

-부산경찰청, 시범운영 거치고 오늘부터 음주단속 강화 나서
기자명 : 안기현 입력시간 : 2020-05-18 (월) 18:25

temp_1589791566511.-122964833.jpeg
                                                      [사진제공: 부산지방경찰청]


코로나19 전파 우려로 중단됐던 일제 검문식 음주단속이 18일 재개된다.


부산경찰청은 이날부터‘비접촉식 감지기’를 활용해 전 경찰서에서 일제 검문식 음주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새로 도입한 비접촉식 감지기는 지지대에 부착된 상태에서 운전석 창문 너머에 있는 운전자의 음주 여부를 감지할 수 있는 장치다.


운전자 얼굴로부터 약 30㎝ 떨어진 곳에서 약 5초에 걸쳐 호흡 중에 나오는성분을 분석해 술을 마셨는지를 판별한다.


경찰은 음주 사실이 감지되면 램프가 깜빡이고 경고음이 나와운전자가 숨을 불지 않아도 돼 코로나19 전파 우려가 낮다고 전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동래서와 해운대서에서 시범운영을 거쳤었다.


안기현 기자 ang4560@hanmail.net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