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총 게시물 989건, 최근 0 건
 

 

‘성경으로 돌아가자’ 2020 강릉 기독교지도자포럼 열려

명예, 지식, 생각 버리고 오직 성경말씀만 믿읍시다
기자명 : 오형국 입력시간 : 2020-01-03 (금) 14:19

20200102_161214.jpg

강릉에서 열린 기독교지도자포럼에서 목회자 100여명이 강연을 듣고 있다.jpg

주제발표를 하고 있는 신현종 전 총장 (2).jpg

특별공연.jpg

이제는 우리 목회자들이 명예, 지식, 생각을 버리고 오직 성경 말씀만 믿어야 합니다!”

 

기독교지도자연합(CLF; Christian Leaders Fellowship)이 주최하고 한국기독교연합(KCA; Korea Christian Association)이 주관한 강릉 기독교지도자포럼12() 오후 330분부터 5시까지 강릉시에 위치한 기쁜소식강릉교회 컨벤션홀에서 열렸다.

 

2020 경자년 새해를 맞아 국내 목회자를 비롯해 필리핀 목회자, 기독교 언론사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성경으로 돌아가자는 주제로 성경 중심의 사역과 신앙 회복을 위해 회개하고 성경을 중심으로 교류하는 포럼을 가졌다.

 

이날 포럼은 이헌목 목사의 개회기도로 시작되어 주제 발표: 한국교회와 목회자들에 대한 제언(신현종 목사 전 신학원 총장) 축하 공연 특별 강연: 영원한 속죄와 믿음(박옥수 목사, CLF 설립자)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주제 발표자로 나선 신현종 목사(전 신학원 총장)는 한국 기독교가 직면한 현실을 언급하면서 목회자들이 성경으로 돌아가 회개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신 목사는 평생을 목사로, 신학대학 총장으로 있으면서 사람들을 가르치고 목회자들을 양성했지만, 성경보다도 인간의 행위와 생각이 중심 되는 종교인들을 배출했다며 자신은 물론 많은 사람들을 올바른 신앙으로 이끌지 못한 데에 지도자로써 책임이 크다며 회개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목회자들이 먼저 마음을 새롭게 해야 한다. 목회자들이 명예, 지식, 생각을 버리고 오직 성경말씀만 믿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기독교지도자연합(CLF)의 설립자이자 전 세계 100여 개국에서 교단과 교파를 초월해 기독교 지도자들을 상담하고 신앙의 의문을 명쾌하게 해소시켜주고 있는 박옥수 목사가 특강을 했다.

 

이날 박옥수 목사는 목회자와 성도들이 소망으로 신앙을 할 수 있는 길을 제시했다. 그는 성경 속에 나타난 하나님의 말씀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이 중요하다인간이 보기에 옳은 생각을 버리고 성경 말씀 그대로를 믿는 것이 참 믿음이며, 목회자들이 참 믿음을 가질 때 한국교회가 비로소 변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범세계적인 목회자 단체인 기독교지도자연합(CLF)은 출범 3여년 만에 전 세계 16만여 명 목회자들이 연합하고 교류하며 영적 변화와 각성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오형국 종교국장 ohhk2004@naver.com

<저작권자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8번지 대일빌딩 4층
TEL:02-2213-4258 / FAX:02-2213-4259 /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